artwork

artwork

Juxtapose


type
Performance
year
2009
homepage
‘Juxtapose’는 2009년 아트센터 나비에서 진행된 아시아링크 레지던시 기간동안 완성된 세개의 주요 작업 중 한 곡이다. 장구와 라이브 전자음악으로 구성된 이 곡은 국악 연주자 최윤상과 함께 연주된다. 전자음은 사찰에서 울리는 종소리의 평온함에서부터 민방위 훈련 사이렌 소리까지 다양한 서울의 소리를 녹음한 것이다. 개념적으로 이 작업은 도시의 매력적인 몇 가지 소리층과 서울 안에 존재하는 강렬한 대비를 드러낸다. 전자 음원의 모든 재료들은 과거의 속삭임과 도시의 넘치는 에너지가 뒤섞인 추상적 사운드 스케이프(sound scape)를 만들어 내기 위해 폭넓게 작업되어왔다.
관련작가
관련키워드
prev back to list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