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st project

168 title COMOSTORY_JUNE 2015《2015 COMO 기획 시리즈 "격려"_내가 나에게 내가 너에게》 date 2015.06.24
file hit 14,723



2015 COMO 기획 시리즈 "격려" 〈내가 나에게 내가 너에게〉

2015. 6. 24 ㅡ 7. 28



아끼는 사람과 함께 마시는 차 한잔, 동그마니 혼자 앉아 보내는 시간은 자기 자신을 들여다보고 보듬는 소소한 순간들입니다. 누군가는 따뜻한 밥과 반찬으로 제대로 된 식탁을 차리는 일이 자기애의 가장 기본적인 표현이라고도 합니다. 소중한 사람에게 책 한권과 꽃 한다발을 함께 보내주는 한 대형서점의 서비스는 전량매진을 기록하며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는데, 주문자의 23%가 스스로에게 보내는 선물이라하니 4명 중 1명이 자기위로를 하고 있는 셈입니다. 그리고 여기 담긴 메시지에 가장 많이 쓰인 단어가 ‘용기’와 ‘화이팅’이었다고 합니다. 등을 쓰다듬어주는 손길이 필요한 때, 스스로 아픔을 위로하고 격려하는 우리 사회의 한 모습을 보여줍니다. 

아트센터 나비는 6월 24일부터 7월 28일까지 기획시리즈 "격려"의 첫번째 순서로 일러스트레이터 임진아 작가의 《내가 나에게 내가 너에게》를 전시합니다. COMO 스크린을 통해 스스로를 응원하고, 온화한 마음으로 일상에서 실천할 수 있는 격려의 방법들을 동작으로 나타낸 영상을 선보입니다. 임진아 작가는 "나 자신을 온전히 격려하고 이해한다면 우리는 충분히 다른 사람도 격려할 수 있다"고 말합니다. 나를 향한 격려로 시작해 내 곁의 사람들과 나누면 어떨까요?


전시장소
  COMO(SKT-타워, 을지로입구역 4번 출구 / 대전 SKT 둔산 사옥)
관람시간  8:30am 7:00pm, 주말 및 공휴일 휴무
입장료  무료
전시주최  SK텔레콤, 아트센터 나비
전시작가  임진아
기획총괄  최재원
전시기획  김윤서
전시진행  박선영
영상편집  안정은
영상송출  이영호
전시문의  02 2121 0930








《내가 나에게 내가 너에게 》, 2015, 5,300 × 3,200mm, Single Channel Video


《내가 나에게 내가 너에게 》, 2015, 5,300 × 1,000mm, Single Channel Video



〈작가소개〉

임진아
1986년 서울에서 출생.
지나치기 쉬운 생각을 그리거나 쓰며 기록한다.
그렇게 기록하여 만든 책으로는 《도시건강도감》과《현명한 사람》이 있다.
일상만화 [엊그제]를 연재했고,2008년 서울디자인올림픽 집밖의 집에서 《이십대쌀상회》라는 제목으로 전시를 가졌으며,
2010년 인천 국제 디지털 아트 페스티벌 2010에서 《이십대 동작》,
대전 홀스톨 갤러리에서《인생아마츄어》 이라는 주제로 그룹전에 참여했다.
2012년 아트센터나비에서《괜찮씨의 하루》전시 이후에 《내가 나에게, 내가 너에게》전시를 진행한다.
www.imyang.net

 

prev back to list next